본문 바로가기
즐거운 냥남매/가을 & 초동

안 이쁜 곳이 없는 고양이

by +소금+ 2018. 12. 3.


캐노피 침대 위층에서 쉬고 있는 가을이~ ^_^


시크한 눈빛, 하얀 찹쌀똑, 부농젤리가 눈에 들어와요~ㅋㅋ


밖으로 나온 뒷발과 구부러진 꼬리도요~ㅎㅎ


며칠 뒤 한낮에 초동이가 2층 베란다에서 자고 있어요~


옆에서 가을이도 떡실신했어요~


여기서 잘 땐 잘 안 싸워요~ㅋㅋ


밤에 재봉방에서 초동이와 낚싯대 놀이를 했어요~


앞발로 잠자리를 잡은 채로 누나를 봐요.


몸 위에 올려놓으면 관심 없는 척하다가..


순식간에 낚아채요~ㅋㅋ


또 누나를 봐요~


가을이가 시샘이 났는지 궁디를 두드리래요.
잠시 팡팡을 했어요~ㅎ


다시 낚싯대를 흔들었어요~


사냥에 성공한 초동이~


한바탕 놀았는데 아쉽대요.
초동인 노는 데는 끝이 없어요~
아무리 놀아도 계속 놀자고 해서 제가 먼저 지쳐요~ㅋㅋ




다음 날 가을인 또 이 자리~ㅎㅎ


초동인 옆에 있어요.


둘 다 계속 눈뽀뽀만 해요~ㅋㅋ


절대 졸거나 자는거 아니에요~ㅎㅎ


잠시 후 초동인 잠들었어요.


이틀 후..
초동인 여기서 꿀잠자며 흘러내리는 중이에요~ㅋㅋ


가을이도 여기서 자고 있었는데 제가 카메라를 들고 찍으니 일어나고 있어요.



내려와서는 기지개를 켜고 궁디를 들이밀어요~ㅎㅎ
가을인 저와 눈이 마주치면 꼭 자다가 옆으로 와서 궁디팡팡을 해달래요~


가을이 궁디를 두드리고 있으니 초동이도 옆으로 왔어요~ㅋ


앞모습을 찍으려고 했더니 눈뽀뽀해요~ㅋㅋㅋ


가을이 앞모습 찍는데 초동이가 돌아봐요~ㅎ
오늘도 여전히 귀여운 냥남매에요~ ^_^


+++
벌써 12월이에요~ 
시간이 느무 빨라요.. 아쉬워해도 기다려주지 않는 시간..
이번 달이 지나면 또 한 살 먹겠지요..?
나이 먹는 건 괜찮은데 늙어가는 건 별로에요~ㅋㅋ
30대 땐 느끼지 못했는데 40대가 되니 육체가 한 해 한 해 노화하는 게 느껴져요~
그래도 큰 탈 없이 한 해를 보냈으니 감사하는 맘으로 한 살을 먹어야겠어요~ 흐흐
이웃님들도 건강하고 행복한 12월 보내세요~! ^_^/



728x90

댓글8

  • Favicon of https://syssurr.tistory.com BlogIcon 지식임 2018.12.03 11:41 신고

    예쁜아이들이네요 궁디팡팡 ㅋㅋㅋ
    답글

  • Favicon of https://binubaguni.tistory.com BlogIcon 비누바구니 2018.12.03 12:21 신고

    암요, 안 예쁜 데가 없는 생명이 바로 고양이들이지요~
    답글

  • 날으는 고양이 2018.12.04 15:23

    상반기보다 하반기가 확실히 시간이 빨리 가는 느낌이 있어요. 왜 그럴까요? 특히 12월은 간지도 모르게 ..어느 새 1월 달력을 넘기고 있고..나름 열심히 사는 것 같아도, 12월 되면 ..뭔가 아무것도 안하고 한 해 그냥 간 것 같고..뭔가 헛헛한 느낌이 드는 달이네요 매년..ㅋㅋ
    소금님도 12월 마무리 잘하세요~ㅎㅎ 저도 행복하게 마무리할 수 있도록 애써봐야겠어요~ㅋㅋ 이번 가초남매 포스팅은 눈뽀뽀하고 있는 사진들이 많아서..ㅋㅋ 아니 진짜 조는 것 아닌가?? ㅎㅎ 생각이 들 정도로 열심히들 눈뽀뽀를~ㅋㅋ 애교 많은 가초남매에요~~^^
    답글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8.12.06 12:45 신고

      연말이 되면 늘 아쉬움이 많이 들어요~ 해가 갈수록 시간은 점점 빨라지고요..ㅋㅋ
      가초남매는 나이를 먹을수록 애교가 늘어가고 있어요~ㅎㅎ 냥이들의 애교는 질리지가 않아요~ㅋㅋㅋ
      날고님도 건강하고 행복한 연말 보내세요~! 엄청 추워진다니 꽁꽁 싸매고 다니셔요~ ^_^

  • Favicon of https://fudd.kr BlogIcon 첼시♬ 2018.12.05 16:36 신고

    소금님 손을 보니 가냘퍼지신 것 같아요. 살이 좀 빠지신 것 같기도 하고 건강은 괜찮으신 거죠?

    그리고 초동이 ㅋㅋㅋㅋㅋㅋ 아이고 귀여운 것.
    원래 제가 가을이를 더 예뻐라하긴 하지만 이번 글은 초동이가 하드캐리하네요.
    방석에 기대서 눈감고 자는 모습 보고 저도 모르게 귀여워서 아유 소리가 나왔어요. 헤헤 :D
    답글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8.12.06 12:47 신고

      손이 그렇게 보이는 건 착시 현상이에요.. 쿨럭... 살이 빠지면 얼마나 좋을까요..ㅋㅋㅋㅋ
      건강은 괜찮은데 귀차니즘이 발동했어요.. ㅎㅎ 꼭 주기적으로 블태기가 오네요..
      늘 꾸준하신 첼시님 정말 대단하세요~! ^_^
      일상에선 늘 가을이 초동이가 웃음을 주니 지루하지 않은데 말이죠~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