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윽 다가온 초동이~
본문 바로가기

즐거운 냥남매/가을 & 초동

스윽 다가온 초동이~


뭔가 편치 않은 뒷모습인데요...


바로 옆에 초동이가 있기 때문이에요~ㅋㅋ

초동인 엄마와 눈이 마주치자 눈뽀뽀 중~ㅎㅎㅎ


누나와 놀고 싶은 초동이에요~



아니나 다를까 가을인 초동이와 좀 떨어진 곳으로 가 뒹굴거려요~ㅎㅎ


스윽 다가온 초동이~ㅋㅋㅋㅋ


누나와 놀자고 덤비는데..


깜놀한 가을이


바로 일어나서는


돌아나와요~ㅎㅎ

놀고 싶은데 피하는 누나 때문에 냥무룩한 초동이


가을인 혼자 있는 걸 좋아하고 엄빠의 관심만을 원해요.






다음 날

2층 베란다에서 낮잠을 자고 있어요~ㅋㅋㅋ

많이 낡은 스크래처인데 가을이가 좋아해서 못 버리고 있어요~ㅎ


분홍젤리 곰돌이 넘 이쁘죵~? ^_^


초동인 바닥에서 자고 있어요.


카페트타일을 깔았더니 베란다 전체가 스크래쳐가 되었어요~ㅋㅋ


벅벅벅~

가을이도 초동이도 너무나 좋아해요~ㅎㅎㅎ



잠시 후 초동이가 여기서 자고 있네요~



가을인 여기서 계속 자고 있고요~ㅎㅎ

점점 더워지니 자는 시간이 늘어나는 것 같아요.

저는 일자목으로 인한 어깨와 팔의 통증이 심했다 조금 나아졌다를 반복하네요.

오늘 좀 살만해서 글을 올려요~ㅋ

더워지는데 이웃님들도 건강한 여름 보내시길 바랍니다~! ^_^/





'즐거운 냥남매 > 가을 & 초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품도 이쁘게 하는 가을이  (10) 2019.07.22
더워지니 잠만 자요  (6) 2019.07.15
기지개 쭈욱~  (7) 2019.07.08
누나야 같이 놀자옹~  (2) 2019.07.01
사색에 잠긴 가을이  (2) 2019.06.24
스윽 다가온 초동이~  (4) 2019.06.19
초동이 보란 듯이 애교부려요  (4) 2019.06.10
느긋한 오후 낮잠 시간  (2) 2019.06.03
식빵 굽는 냥남매  (4) 2019.05.27
초동이 없을 때 신나는 놀이  (5) 2019.05.20
나란히 앉은 냥남매  (6) 2019.05.13
  • 가을아~ 초동아~ ^0^
    진짜진짜 보고싶었어!!
    여전한 새침떼기 가을이, 심술장난 그득한 초동이 ㅎ
    이렇게 와서 너희들을 만나는 게 참 행복하구나..
    한 번도 만난 적 없는데 왠지 애틋하고 뭉클하다.
    이 아지매가 감성적이지는갑서 ^^;;

    우리 소금님 내외도 안녕하시지요 ^^?!


    • 가을이와 초동이도 화성인님 반가워 할거에요~ ^^
      저희도 잘 지내고 있습니다~ㅎㅎ
      정말 감사해용~~!!! ^_^/

  • 통증은 좀 어떠셔요?
    혹시 바느질 라이프에 몰두하셔서 아프신 건 아닌가 걱정되네요. ㅠㅠ

    혼자만 관심 받길 원하는 가을이... 후추하고 똑같네요. ㅋㅋㅋ
    그 속도 모르고 가을이 근처에서 뒹굴고 있는 초동이. ㅋㅋㅋㅋㅋ

    • 심한 통증은 사라졌는데 불편한 통증은 계속 되어서 찜질하고 운동하고 있어요~ㅎㅎ 걱정해주셔서 감사드려요~ 흐흐
      바느질도 그렇지만 스맛폰도 문제인 것 같아요~ㅋㅋㅋ
      초동인 놀자고도 하고 심술도 부리고 먼저 괴롭히기도 하는데 가을인 한결 같이 피해요~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