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나야 같이 놀자옹~
본문 바로가기

즐거운 냥남매/가을 & 초동

누나야 같이 놀자옹~


궁디팡팡하는데 뒹굴거리는 가을이


오동통 귀여운 가을이~ㅋ


이쁘다고 하니 애교부려요~ㅎㅎ



어김없이 스윽 나타난 초동이


"누나야 같이 놀자옹~"



뒹굴거리다 초동이가 다가오니 일어나요.


자리를 피하는 가을이


민망한 초동인 가을이가 있던 자리를 냄새 맡아요.


앞쪽의 스크래처에 앉았어요.



가을인 궁디팡팡으로..


초동인 쓰담쓰담으로 위로해줬어요~ㅋ





며칠 후

신상 박스가 왔어요~ 흐흐


가을이가 딱 좋아할만한 크기에요~ ^_^


맘에 들어 가을아?


"딱이다냥~ 취저다냥~!"


가을이가 좋아해주니 넘 뿌듯해요.


캣닢가루를 뿌려줬어요.


기분 좋은지 계속 캣닢 냄새를 맡아요~


예전엔 캣닢에 무반응이었는데 요새는 좋아해요~

그렇다고 초동이처럼 뒹굴거리며 난리치지는 않지만요~ㅎㅎ


더운 여름이지만 건강하고 즐거운 7월 되세요~ ^_^/






'즐거운 냥남매 > 가을 & 초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는 걸까요, 안 자는 걸까요~? ^^  (16) 2019.08.05
초롱초롱 눈망울  (8) 2019.07.29
하품도 이쁘게 하는 가을이  (10) 2019.07.22
더워지니 잠만 자요  (6) 2019.07.15
기지개 쭈욱~  (7) 2019.07.08
누나야 같이 놀자옹~  (2) 2019.07.01
사색에 잠긴 가을이  (2) 2019.06.24
스윽 다가온 초동이~  (4) 2019.06.19
초동이 보란 듯이 애교부려요  (4) 2019.06.10
느긋한 오후 낮잠 시간  (2) 2019.06.03
식빵 굽는 냥남매  (4) 2019.0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