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통 페인트칠과 마당의 꽃들
본문 바로가기

타향살이/시골 생활

우체통 페인트칠과 마당의 꽃들


지난 달에 우체통을 색칠했어요~ 물론 남편이요~ㅎㅎ
한 4년 쓰니 녹이 많이 슬더라고요.


무슨 색을 칠할까 고민하다 역시 우체통은 빨강이라며 빨간 페인트를 샀어요~ ^_^


녹이 최대한 늦게 나도록 페인트를 두껍게 칠했어요~ㅋㅋ


다 마른 후 제자리에 다시 설치했어요.


역시 우체통은 빨강이군요~ㅎㅎ
넘 잘 어울려요~


햇빛을 받아도 이쁘공~


비를 맞아도 이쁘네요~ㅎㅎ


당귀꽃이에요~
작은 꽃들이 모여 있는데 참 이뻐요~



산국



색이 정말 강렬해요~





시멘트 사이에 힘들게 자리를 잡아서인지 꽃이 처졌어요..




목화는 잘 크고 있어요~ ^_^



이렇게나 많이 컸어요~
씨부터 심으면 이상하게 정이 많이 가요~ㅎㅎ


도라지꽃


백도라지에요~
노래가 생각나네요~ㅋ



장미는 신기하게도 지고 나면 또 다른 가지에서 계속 꽃을 피워요~
꽃이 피기 시작한 지 두 달이 다 됐는데도 지금까지 꽃을 볼 수 있어서 넘 좋아요~ㅎㅎ


비온 직후라 물방울이 맺혔어요~



분홍장미 한 가지에서 꽃봉오리가 엄청 많이 올라왔어요.


엄청 많죠~ㅎㅎ


이 분홍장미는 필 때도 이쁜데 질 때로 색깔이 오묘해서 이뻐요~


남편이 간혹 마당에 있는 꽃으로 선물을 해줘요~ 흐흐~~
연애할 때 딱 한 번 받고 내내 못 받다가 시골 와서 많이 받고 있어요~
마당에 널린 꽃이라도 이렇게 저를 위해 꺾어주니 정말 기분이 좋더라고요~ ^_^


식탁에 놓았어요~ ^_^


개망초 꽃다발~
뭉쳐놓으니 참 이쁘죠~ㅎㅎ


백합도 받았어요~ㅎㅎ


향도 정말 좋고 참 이뻐요~
냥이들이 먹으면 안 좋다고 해서 잘 때는 다른 곳으로 옮겨 놓았어요.
가초남매도 몸에 안 좋은 걸 아는지 거들떠도 안 보더라고요~ㅋㅋ




  •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날씨가 무척이나 덥고 하네요
    건강유의 하시고 좋은 하루 보내세요~

  • 색이 정말 강렬해요 꽃은 이름이 뭐예요? ㅋㅋ
    우체통은 역시 빨간색이 진리네요~
    당귀꽃이 펜넬꽃과 닮은 건지 제가 착각하는 건지 - 펜넬은 노란색 꽃인 것만 달라 보이는데 식물 아시는 분들이 보면 어이구 바보! 하시겠지요?
    장미, 요즘 장미는 어릴 때 느꼈던 강렬한 향이 없어진 것 같던데 노지에 자란 장미는 역시 아직도?
    행복한 뜨락이예요

    • ㅋㅋ 저 꽃은 저도 몰라유~~ㅋ
      저건 당귀가 맞아요~ㅎ 저희가 몇 년 째 잘 따먹고 있거든요~ 전 당귀향이 별로인데 남편이 참 좋아해요~ㅎㅎ
      장미향은 진하진 않더라고요.. 확실히 향수의 장미향과는 비교가 안 되게 좋긴 해요~ ^_^

  • 꽃들도 우체통도 하나같이 다 각자의 매력이 있네요 ㅎㅎㅎ

  • 도라지꽃하고 백합은 무슨 도자기로 만든 꽃 같아요. 어쩜 저렇게 빚어놓은 것 같이 생겼을까요. +_+
    그리고 우체통은 역시 빨간색입니다! +_+

    • 정말 자연이 빚은 꽃은 사람이 흉내낼 수 없는 것 같아요~ 저도 볼 때마다 신기해요~ㅎㅎ
      저희도 우체통을 빨강으로 칠하길 잘했다 뿌듯해 하고 있어요~ㅋㅋ

  • 비밀댓글입니다

  • 우체통 너무 예뻐요! 저희 집 우체통도 완전 녹이 슬어서 좋게 말하면 빈티지 사실은 쑤레기(...) 수준인데 언제 이렇게 페인트 칠하면 좋겠네요.
    저희 집 마당에도 뭐가 잔뜩 피기는 했는데 너무 더워서 내려가지 않고 있어요....... 뱀 나올수도 있고.......... (그렇게 영원히 방치)
    장미 꽃망울 위에 빗방울 올라가 있는 사진 정말 예뻐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