텃밭 작물로 요리하기
본문 바로가기

타향살이/시골 생활

텃밭 작물로 요리하기


올해는 오이가 잘 되서 이것저것 해먹고 있어요~ㅎㅎ


살짝 절였다가..


텃밭에서 딴 부추도 준비하고~


양념을 만들어서..


김치를 했어요~


김치는 벌써 세 번 해먹었어요~ㅎㅎ


익은 후 먹으니 맛나요~ 흐흐~


오이, 부추무침도 자주 해먹어요~ ^_^


만물상에 나온 오이냉국도 해먹었어요.


냉면을 넣어 먹고 싶더라고요~ㅋ


이웃님께서 어린 옥수수 생으로 먹으면 맛나다고 해서 따봤어요~ㅋㅋ


약간 풋내가 나긴 했는데 의외로 달달하니 먹을만 하더라고요~
넘 신기했어요~ㅎㅎ


어린 옥수수를 베이컨과 야채와 함께 볶았는데 이것도 괜찮더라고요~ㅎㅎ




텃밭에서 딴 오이로 피클을 담았어요~


새콤달콤 맛나요~
샌드위치에 넣어 먹어도 좋아요~ ^_^


첫 토마토에요~!
토마토는 보통 갈아서 마셔요~


대추방울토마토는 간식으로 먹고요~ㅎㅎ


가지도 잘 됐어요~ㅎㅎ
무쳐도 먹고 볶아도 먹고~ㅋ


가지가 많아서 가지 라자냐를 해먹었어요~


가지를 바싹 구운 후 스파게티 소스를 깔고 가지를 깔아요.


모짜렐라 치즈를 조금 뿌리고 파마산 치즈도 좀 뿌려요.


이렇게 2~3겹 올리고 맨 위에 모짜렐라 치즈를 듬뿍 올려요.


오븐으로 고고~


200도에서 20분 정도 구우면 완성이에요~ ^_^
직접만든 피클과 오디 주스를 곁들였어요~ㅎㅎ


전 가지를 좋아해서 맛있었는데 남편은 가지를 별로 안 좋아해서인지 그저그렇대요.



풋고추도 많이 났어요~


그래서 장아찌 담궜어요~ㅎㅎ


한 달 정도 숙성된 후 먹어야 맛나요.


일부러 오이를 늙을 때까지 뒀다 땄어요.


엄청 크죠~ㅎㅎ


절였다 꼭 짠 후 양념에 무쳤어요.
노각을 가로로 썰면 물이 덜 나와요~


맛있어요~ 흐흐~
이건 남편이 참 좋아해요~


아나고(바다 장어)에요~
이건 작물은 아니지만 넘 맛나게 먹어서요~ㅋㅋ


숯불로 소금구이 했는데 정말 맛나요~


배터지게 먹었어요~ㅋㅋ
텃밭 작물이 많으니 장보러 갈 필요가 없어요~ㅎㅎ
옥수수가 아직 안 익었는데 넘 기다려져요~ ^_^



  • 음식 하나하나가 다 맛있어보이네요 ㅎㅎㅎ 저는 특히 오이소박이가 눈길이 가네요 +_+

  • 맞아요, 풋옥수수 이렇게 볶아 먹기도 해요.
    응용력 갑! 참 잘 했어요!!! ㅋㅋㅋ
    치즈 가지 구이, 저런 거 보면 전공 악기까지 버릴 생각하는 사람이
    오븐은 하나 사야하나~ 하는 욕심이 불끈!

    그런데 저 많은 요리를 언제 다 하신대요,
    그 에너지와 부지런함이 부럽기 짝이 없어요

    • 우오~ 볶아먹기도 하는군요~ 칭찬받았다아~~히히~
      오븐은 유용해요~ 냉동식품도 전자렌지보다 맛있게 되더라고요~ㅎㅎ
      남편이 완전 부지런한 사람이다보니 저도 게으르기가 쉽지 않아요~ 원래 엄청 게으르거든요...ㅋ

  • 사진 보면서 와... 맛있겠다... 하다가 텃밭 작물이라는 사실을 잊을 뻔 했어요. ㅋㅋ
    오이김치 맛있었는데! +_+ 지금 보니 또 밥을 부르는 사진이군요. :D
    어린 옥수수는 진짜 이름 그대로 영콘이네요. 신기해요!

    • 영콘을 파는군요~ 첨 알았어요~ㅎㅎ 정말 신기해요~ 생각보다 맛이 괜찮더라고요~ㅋㅋ
      흰쌀밥에 김치와 먹으면 다른 반찬이 필요없죠~ 저탄고지하니 밥을 거의 안 먹는데 요즘 반찬들 때문에 생각나요~ㅋㅋ

  • 어지간히 부지런하지 않으면 할 수 없는 일인데 ^^
    대단하세요~ 히히, 프로필 아이콘이 마음에 쏙 들어오네요 : )

    • 마자요~ 정말 부지런해야 하더라고요~
      저희는 남편이 엄청 부지런해서 제가 그 덕을 톡톡이 보고 있어요~ㅋㅋㅋ

    • 흐흐, 부러워요!
      전 부지런한 엄마 덕 보고 있는데, 제가 부지런하지 못해서 다 못먹고 버릴때마다 속상해요.
      소금님은 두분 다 부지런하신걸로 ^^

    • ㅎㅎ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_^
      저도 산 것들 보다는 직접 키운 건 아까워서 어떻게든 다 먹으려고 노력해요~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