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타향살이/시골 생활

소소한 일상과 꽃구경

by +소금+ 2020. 9. 11.


지난 봄부터 찍은 사진을 몰아서 올리느라 사진이 많아요~ㅋㅋㅋ

설렁설렁 구경하세오~~~ ^^


애정하는 이웃님들께서 선물을 보내주셨어요~

직접 만드신 모자와 생필품과 냥이 간식~

넘 감사하게 잘 쓰고 있습니다~ ^_^


그리고 직접 만드신 식혜와 오미자에요~

정말 제 입에 딱 맞더라고요~ 넘 감사드려요~!

곰방 다 먹어버렸어요~ㅋㅋㅋ


간만에 명이나물 사다 장아찌도 담궜어요.

모든 장아찌는 1년 이상 숙성하면 훨씬 더 맛나답니다~~ㅎ

지금 숙성중이어요~ㅋㅋ


매실나무가 3그루인데 올해는 매실이 3kg밖에 안 나왔어요.

작년엔 10kg도 넘게 나왔는데 말이죠.

원래 과실수는 매년 수확량이 다르다고 하더라고요.


농약을 안 쳐서 못난이들이 많아요~ㅋㅋ


매실청을 담궜어요.


이달 말쯤 걸러야 합니당~~ ^^


제가 유일하게 잘 키우는 식물 귀리싹이에요~ㅋㅋㅋ

물만 주면 잘 자라요~

초동이의 일용할 양식입니다~~ ^^


남편이 몸이 안 좋아서 작물을 올해는 상추와 고추만 조금 심었어요.


그냥 놔두면 잘 자라는 애들이에요~ㅎㅎ

지난 여름 잘 따먹었어요~ㅋ


주목나무도 이쁜 노랑으로 꽃피웠어요~


자두도 올해는 한 개 열렸어요~ㅋㅋ


확실히 맛나더만요~

반 나눠 남편과 같이 먹었어요~ㅋㅋ


대추나무인데 이게 꽃인가요?

처음 봤어요~ㅎㅎ


배나무에 배가 하나 열렸는데 몇 개의 태풍과 장마에도 꿋꿋이 버티더라고요~

최근 노랗게 익어가고 있었는데 개미떼들이 덮쳐서 다 파먹었어요..ㅠㅠ

역시 과일은 약을 안 치고는 못 기르나봐요.. ㅡ.ㅡ


올해 처음으로 대봉감도 이렇게 크게 자랐는데

태풍에 결국 버티지 못하고 떨어졌어요.


빗방울이 그린 그림~ ^_^





이제는 꽃구경하셔요~

지나간 꽃들도 있고 지금 핀 꽃들도 있어요~ ^^

저희집 마당뿐 아니라 옆집 마당, 집앞, 길가 등등

저희집 반경 15m 내의 꽃들입니당~ㅎㅎ


























옆집 접시꽃






이웃님께서 선물해주신 페츄니아에요~

강렬한 색감이 넘 이쁘죠?

이웃님께서 선물해주신 채송화인데

아직 꽃은 못 봤어요.













낮달맞이 꽃도 봄부터 가을까지 볼 수 있어 좋아요~ ^^


지난 봄 미니 장미를 사다 심었어요.









큰 장미나무도 넓은 데로 옮겨 심었어요.






장미는 봄부터 가을까지 꽃을 피워서 참 좋아요~

오래오래 볼 수 있으니까요~ㅎㅎ

꽃이 너무 많을 땐 꺾어서 식탁에 놓기도 해요~ ^^



남편이 꽃이 넘 많아 가지가 쳐진다고 절 위해서 꺾어 왔어요~ㅋㅋ




장미 위의 여치~ㅋㅋ


벼도 고개를 숙였어요~ㅎㅎ



며칠 전 시내 병원 가는 길에 차 안에서 찍었어요.

가을이 오고 있어요~ ^^

날은 이렇게 좋은데... 코로나가.... ㅜ

사람만 힘들지 자연과 동물은 참 평온해 보입니다..ㅎㅎ

마음만은 평온한 가을 보내셔요~~ ^_^





728x90

'타향살이 > 시골 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소한 일상과 꽃구경  (10) 2020.09.11
봄꽃의 향연  (14) 2020.05.08
봄에 나는 산나물로 몸보신해요  (6) 2020.05.06
신이화차(목련꽃차) 만들기  (4) 2020.04.03
가을 정취  (13) 2019.11.13
텃밭에서 거둔 농작물  (6) 2019.09.11
최근 마당의 꽃들  (0) 2019.08.30
꽃으로 힐링해요~  (3) 2019.07.05
초여름 텃밭 근황  (8) 2019.06.27
텃밭농사-모종심기 / 5월의 꽃  (1) 2019.05.23
마당에서 만난 봄  (4) 2019.04.26

댓글10

  • Favicon of https://binubaguni.tistory.com BlogIcon 비누바구니 2020.09.11 15:37 신고

    앗, 저 자두는 내게도 한 입이 건너 오려나 침 삼키던 것인디~ ㅎㅎ 딴 얘기 하러 건너 왔다가 뜻밖에 배 아픈 사진만 잔뜩 구경하게 됐어요. 그런데 섬네일만 보고도 힐링 한 줌 받았으니 그걸로 됐다, 생각해요. - 더 많이 보면 진짜로 점점 배가 아파지거등요 ㅋㅎㅎ
    진짜로 가을이 왔어요, 하늘도 저리 파랗고 들판도 노랗게 익어가는데...
    답글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20.09.11 15:45 신고

      자두나무가 3그루인데 하나 열렸더라고요~ㅋㅋㅋㅋ 작년엔 그래도 5-6개 열렸었는데 말이에요~ㅎㅎㅎ
      과실수가 있지만 관리를 안 해서 그런지도요~ㅋ 열리면 먹고 안 열리면 말고 식이라요~ㅋㅋㅋㅋ
      정말 벌써 가을이에요. 시간은 참 빨라요....

  • 2020.09.11 15:4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20.09.13 12:58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20.09.14 16:57 신고

      늘 감사드려요~!! ^_^
      건강은 좋아지다가 안 좋아지다가 해요~ㅎㅎ 그렇게 나이 들어가는 것이라 여깁니다~~ ^^

  • Favicon of https://fudd.kr BlogIcon 첼시♬ 2020.09.14 11:14 신고

    딱 한 개 열린 자두! 귀한 몸이네요. +_+
    장미가 다 다른 색이어서 더 고와요. 냥이주인님이 꺾어오신 장미는 유난히 더 화사해보여요. :D
    답글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20.09.14 16:58 신고

      귀해서 그런지 하나 열린 게 그렇게 달더라고요~ㅋㅋㅋ
      첼시님도 잘 지내고 있죵? ^^ 건강히 평온히 지내다 만나요~~ㅎㅎㅎ ^_^

  • 날으는 고양이 2020.09.21 13:20

    꽃사진들 보니 힐링이네요.. 나이가 드니??ㅋ 예전에는 꽃에 별 감흥이 없었는데..이젠 길에 꽃이 보이면, 꽃 사진도 찍게 되구요..^^ 주말에 날이 엄청 좋고..하늘도 높아보여서..이젠 정말 가을인가..생각이 들더라구요..ㅎㅎ 코로나 늘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소금님~^^
    답글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20.09.21 18:57 신고

      마자요~ 저도 나이 먹으면서 꽃이 그렇게 아릅답게 보이네요~ㅎㅎㅎ
      요즘은 코로나만 아니면 너무나 완벽한 날씨입니다~ㅋㅋㅋ 날고님도 늘 건강 조심하시고 행복한 가을날 되셔용~!!!
      항상 감사드려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