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나 너무 한다옹.. ㅡㅅㅡ




왠일로 초동이가 원목침대에 앉았어요~

비싸게 주고 사서 방석도 만들었는데 잘 안 쓰거든요.. ㅠㅠ


스스로 올라가주니 넘 고맙더라구요~ㅎㅎ

잘 안 써서 캐노피침대로 개조해볼까 생각 중이에요~ ^^

어서 각목을 사야 하는데... 이눔의 귀차니즘.. ㅡ.ㅡ


잠시 후 초동이가 가을이 사료를 막 먹기 시작하니 가을이가 따라 올라와서 궁디 냄새를 맡아요~ㅋ


초동이를 때릴까 말까 잠시 망설이더니..



그냥 내려가네요~ㅎ

먹을 땐 고양이도 안 건드린다죠~ㅋㅋ


몇 알 없던 사료를 초동이가 다 먹고 나니 가을이가 밥을 달라고 밥그릇 앞에 앉았어요~ㅎㅎ


"밥을 달라냥~!!"


거울을 통해 보니 비장하게 기다리네요~ㅋㅋ


밥을 책상 뒤쪽에 놓았더니 저희 안 볼 때 초동이가 가을이밥까지 몽땅 먹어버려서 

가을이는 책상 위에서 밥을 먹어요~

그리고 가을인 조금씩 여러 번 먹는 스탈인데

초동인 그 자리에서 다 먹어버리거든요..



"나도 밥 달라옹~"


제한급식하느라 밥을 많이 안 줬더니 이날따라 좀 배가 고팠나봐요~ㅎ


그래서 조금씩 더 줬어요~ㅋ


사료먹을 때 가을이의 코주름이 넘 귀여워요~ㅋㅋ



초동이도 열심히 먹네요~ ^^



"엄마도 같이 드실래용~?"

제가 계속 쳐다보니 먹고 싶은 줄 알았나봐요~ㅋㅋㅋ


못생김~ㅋ


초동인 마지막 한 알까지 열심히 먹어요~


다음 날 재봉하는데 가을이가 의자를 탐내길래 내줬어요~ㅎ


초동이도 x꼬 그루밍하고 자려나봐요~ㅋ


옆구리에 침을 덕지덕지 발라놨어요~ㅎㅎ

초동인 그루밍할 때마다 침으로 목욕을 해요~ ^^


쓰담쓰담을 부르는 궁디~ @ㅁ@


초동이도 바로 잠들었어요~ ^^


그날 저녁엔 초동이가 원통에 들어가 쉬고 있는데 뒤에서 살그머니 가을이가 다가왔어요~ㅎ


꼬리냄새를 맡는 가을이..


초동이도 좀 이상했는지 꼬리만 몇 번 왔다갔다 하더라구요~

그런데 가을이가 저러고 있는 건 몰랐나봐요~ㅋㅋ


냄새를 맡다가 꼬리를 살짝 깨문 가을이~

초동이가 놀라서 돌아봤어요~ㅋ


"누나~ 물면 어카냐옹~?"

"너 나와~!"


서로 솜방망이를 휘두르나 했는데..



초동이가 여기로 피신왔어요~ㅎㅎ


"췟~ 누나 넘 한다옹.. ㅡㅅㅡ


초동인 기분이 꿀꿀하면 저기에 누워있어요~ㅎㅎ

저기 파이프가 지나는 자리인데 지지면서 기분을 푸나봐요~ ^^






+ 이메일 구독신청 +
아래에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세요~

구독신청 후엔 메일인증 꼭 해주세요~!! ^^


구독 신청하는 방법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Favicon of http://2-up.tistory.com BlogIcon HyunJun 2017.02.23 11:17 신고

    고양이 둘이 한집에 살면 재미난 일이 많겠어요.ㅠㅠ
    사진 이야기도 재밋게 풀어주시네요^^

    •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7.02.24 10:34 신고

      저희 냥이 둘이는 친하지 않아서 달달한 모습은 볼 수 없지만 티격태격하는 모습이 재밌어요~ㅎㅎㅎ
      재밌게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

  2. 루리 2017.02.23 11:57 신고

    원통에서 쫓겨나 엎드려 있는 초동무룩 ㅠㅠ
    ㅋㅋㅋ 누나가 궁디 냄새맡기와 꼬리물기를 하는 바람에 당황한 것 같기도 하고요.
    거울에 비친 가을이는 냉미녀 차도묘!^^

    원목침대용 방석 만드신 것 기억이 나요. 오늘 사진으로 보는데 방석색이 너무 예쁘네요. 얘들아 자주자주 이용해!

    •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7.02.24 10:35 신고

      냥이들의 취향은 알다가도 모르겠어요.. 호박방석 좋아하길래 비슷하게 만들었는데 가을인 거의 올라가질 않네요.. ㅜㅜ
      주말도 행복하세요~ 루리님~! ^^

  3. Favicon of http://fudd.kr BlogIcon 첼시♬ 2017.02.23 13:27 신고

    원목 침대 위에 올라가있는 초동이가 왕자님 같아요. ㅋㅋ
    그리고 냥이들이 밥먹을 때 저렇게 콧등에 주름이 잡힌다니!!!
    후추는 항상 벽을 보고 밥을 먹어서 몰랐어요.
    밥그릇을 중간 쯤에 갖다놓고 관찰해봐야겠어요. 가을이 표정이 너무 귀여워요. ^_^

    •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7.02.24 10:36 신고

      ㅎㅎ 코주름 보시면 반하실거에요~ 까득까득 먹을 때마다 얼마나 귀여운지 몰라요~ㅋㅋㅋ

  4. Favicon of http://vldzmtordusvlf.tistory.com BlogIcon 행복한 그린로즈 2017.02.23 16:57 신고

    저도 기회가 된다면 냐옹이들과 함께 해보고픈데 슬프게도 냥이털 알러지가 심하네요 ㅠㅠ
    아이들이 넘넘 예뻐요.

    •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7.02.24 10:37 신고

      아이쿠 그러시구나.. 저도 고양이와 살면서 없던 고양이털 알레르기가 생겼는데 힘들더라구요.. 지금도 계속 약먹고 있어요.. ^^;;
      아마 첨부터 알레르기가 있었다면 저희도 같이 살지는 못했을 것 같아요~
      냥남매 이쁘게 봐주셔서 고맙습니다~ㅎ

  5. 날으는 고양이 2017.02.24 10:08 신고

    초동이가 뭘 좀 아네요~ㅎㅎㅎ 따땃하게 몸을 지지는 게 을마나 좋은데.. 초동이 옆구리에 침 덕지덕지한 건 지금까지 많이 본 것 같은데..가을이가 그루밍을 해줌 얼마나 좋을까..하고 생각해 봅니다.ㅋㅋ 너무 큰 기대일까요?ㅎㅎㅎㅎ

    •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7.02.24 10:38 신고

      아~~ 정말 꿈같은 장면이네요~ 서로 그루밍해주고 받고~~ㅎㅎ
      아마도 평생 못 볼지도 몰라요~ㅋㅋㅋ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